중소기업중앙회, 스마트공장 지원 사업 실시...코로나 관련 기업 우대

제공:News1
<제공:News1>

8일 중소기업중앙회는 중소벤처기업부, 포스코와 함께 추진하는 2020년 ‘대·중소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의 확산 방지 및 조기 종식을 위해 검사키트·마스크·방호복 등 방역물품 제조기업 및 유관 기업과 피해 기업을 우선 선정하고 우대할 계획이다.

올해는 약 100여개 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며, 참여 기업은 지원 유형에 따라 총 사업비 60% 안에서 6000만~1억8000만원까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또 정부 조달 입찰시 가점 부여, 중기중앙회가 운영하는 손해공제·PL 단체보험료 인하, 기술보호 전문가 현장자문 등 혜택도 있다.

또한 포스코ICT, 포스코인재창조원 등 포스코 그룹 내 분야별 전문가로 이루어진 스마트 추진단을 구성해 기업 현장을 직접 찾는 ‘스마트화 역량강화 컨설팅’도 추진할 계획이다.

스마트화 역량강화 컨설팅은 포스코 고유의 생산현장 혁신기법인 QSS(Quick Six Sigma)를 바탕으로 재고관리·생산라인 자동화 등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구축을 위한 사전진단과 개선방안을 발굴하는 제도다. 사업에 참여하는 중소기업에는 스마트공장 솔루션 구축과 컨설팅을 패키지로 제공한다.

자세한 사업 내용과 참여 방법은 중기중앙회 스마트공장지원실과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