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보건환경연구원, 수질분야 ‘4년 연속 우수분석기관’ 인정받아

전라북도청사
<전라북도청사>

전북보건환경연구원은 숙련도 평가 기관인 ERA가 주관한 국제숙련도 시험 수질분야에서 4년 연속 우수분석기관으로 인정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연구원은 BOD, COD, 페놀, 크롬 등 수질분야 19개 항목에서 모두 최고 등급인 ‘만족’ 평가를 받으며 ‘국제적 수준의 우수분석기관(Laboratory of Excellence)’으로 선정됐다.

국제숙련도 시험은 국제공인 평가기관인 미국 ERA가 제공하는 미지시료를 분석한 뒤 기관별 상호비교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세계 1200여개 분석기관이 참여했다.

연구원은 지난 3월 국립환경과학원에서 주관한 수질, 폐기물, 먹는 물 분야 국내 숙련도 시험에서도 모두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유택수 원장은 “국제적인 환경분야 시험ㆍ분석 능력을 유지해 도민이 신뢰할 수 있는 측정분석결과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정진홍 기자 (jjh@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