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발전소 운영관리용 스마트글라스 개발

한국동서발전이 발전소 설비 관리와 재난 안전에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글라스를 개발한다. 중소기업과 함께 개발하는 스마트글라스는 증강현실(AR) 기술을 이용해 운전조작시 실수 등을 방지할 수 있다.

동서발전, 발전소 운영관리용 스마트글라스 개발

동서발전은 9일 '스마트글라스를 활용한 발전설비 증강현실(AR) 플랫폼·콘텐츠 개발' 착수 회의를 열고 협력 중소기업인 이랜텍과 개발·활용방안 등을 협의했다. 개발 과제는 스마트 발전소 구축 연구과제 중 하나다. 스마트글라스와 관련 콘텐츠, 증강현실 기술 구체화 내용을 담았다.

AR 기술을 활용한 연구개발로 발전설비 운전조작 시 인적실수를 방지하고 재난상황 발생 시 신속한 상황 인지와 대처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발전 분야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을 개발해 에너지전환, 신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중소기업 동반성장 활동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정형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jeni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