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 조양동에 들어서는 레지던스 속초 더 블루테라 인기, 12월 중 모델하우스 오픈 예정

속초 조양동에 들어서는 레지던스 속초 더 블루테라 인기, 12월 중 모델하우스 오픈 예정

최근 2018 평창동계올림픽이 다가오면서 주변 관광지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뜨거워지고 있다. 특히 속초는 관광 특구로 인근 해수욕장, 설악산, 대포항, 청초호가 위치하고 있고 국제크루즈 사업 등 연간 1,400여만 명의 관광객이 찾고 있을 만큼 미래 가치가 매우 뛰어난 곳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속초 더 블루테라’, 생활숙박시설과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된 프리미엄 레지던스가 들어선다. 지하 1층부터 지상 28층까지 총 396실로 이루어져 있으며 해변을 한 눈에 볼 수 있는(일부세대) 특수성을 띄고 있는 고품격 레지던스이다.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의 최대 수혜지일뿐만 아니라 해양수산 특화단지, 체류형 관광레저시설이 예정되어 있어, 개발비전의 중심지로 가치를 더욱 높여주고 있다.

속초 더 블루테라는 접근성 및 교통의 측면에서도 뛰어난데, 고속버스터미널이 바로 앞에 위치하고 서울양양고속도로, 동해고속도로가 있어 서울과의 접근성이 좋다. 특히, 2025년 예정되어 있는 동서고속화철도가 놓여지게 되면 서울과의 이동시간이 약 1시간 15분대로 더욱 가까워지게 된다.
또한 조양동 최고의 입지, 신주거중심지로써 동해의 풍경을 담은 28층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휘트니스센터와 넉넉한 자주식 주차공간, 전세대 발코니, 동해 전망 스카이라운지 등 명품 라이프를 즐길 수 있는 여건 또한 부족함이 없다.

분양 담당자는 “지역이 띄고 있는 관광 특수성과 해변을 한 눈에 바라볼 수 있기 때문에, 홍보관이 오픈하지 않은 시점에서도 일반인들은 물론 투자자들에게도 많은 문의가 들어오고 있어 인기를 실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속초 더 블루테라는 12월 중순 모델하우스가 오픈될 예정이다.

박민준 기자 (pmj@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