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코리아, 국회기후변화포럼에 쏠라트리 기증

한화큐셀코리아는 31일 국회기후변화포럼 창립 10주년을 기념해 쏠라트리를 기증했다.

이동근 국회기후변화포럼 위원장(왼쪽부터), 우윤근 국회사무총장, 조현수 한화큐셀코리아 대표이사, 이정미 국회의원, 홍일표 국회의원, 한정애 국회의원, 최재천 이화여대 석좌교수, 조정숙 스마트기술연구소 대표이사, 권원태 기후변화정책연구소 소장, 하영봉 GS에너지 부회장, 전병성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등이 쏠라트리 제막식에서 기념촬영 했다. [자료:한화큐셀]
<이동근 국회기후변화포럼 위원장(왼쪽부터), 우윤근 국회사무총장, 조현수 한화큐셀코리아 대표이사, 이정미 국회의원, 홍일표 국회의원, 한정애 국회의원, 최재천 이화여대 석좌교수, 조정숙 스마트기술연구소 대표이사, 권원태 기후변화정책연구소 소장, 하영봉 GS에너지 부회장, 전병성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등이 쏠라트리 제막식에서 기념촬영 했다. [자료:한화큐셀]>

쏠라트리는 국회시계탑 연못 앞에 설치됐으며 신재생에너지 이용 인식증진과 함께 환경적·사회적 가치를 부여하기 위해 제작됐다. 쏠라트리는 세로 4.8m 가로 4.1m 규모이며, 낮에는 태양광 발전으로 전력생산·저정해 밤에는 LED 조명을 밝힌다.

이날 제막식에는 홍일표 국회의원, 한정애 국회의원, 이정미 국회의원, 심재철 국회부의장, 우윤근 국회사무총장 등과 최재천 이화여자대학교 석좌교수, 전병성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 이영호 한국신재생에너지학회 회장, 조현수 한화큐셀 코리아 대표이사 등 관계자 120명이 참석했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