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연세생활건강, ‘울릉 해양심층수’ 330mL 소용량 신제품 론칭

연세대 연세생활건강, ‘울릉 해양심층수’ 330mL 소용량 신제품 론칭

연세대학교 소속 비영리 기업 연세생활건강이 ‘울릉 해양심층수’의 소용량 330ml를 론칭했다.

연세생활건강은 소용량 울릉해양심층수 330ml는 기존 2L와 500mL에 비해 미네랄 함량이 더 높고, 소용량으로 아이들의 물 섭취와 휴대에 용이하다고 소개했다.

연세대학교 울릉해양심층수 2L&500mL는 국제식음료품평회 Superior Taste Award에서 국제우수미각상 최고등급 3스타 수상한 세계적으로 인정받으며 주목을 받은 제품이다.

국제식음료품평회는 벨기에 브뤼셀에 위치한 식음료 품평기관으로 2005년에 설립되었다. 식음료 품질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매년 ‘Superior Taste Award’를 개최하며, 세계적인 셰프들과 소믈리에 협회 회원 약 200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에 의해 평가한다. 객관적인 평가를 위해 제품은 동일한 병에 담긴 후 블라인드 평가로 진행되는 특징이 있다. 별3개를 획득하면 탁월한 제품으로 인정받게되며, 연세 울릉해양심층수는 총평 90.4%로 3스타를 수상했다. 우수한 맛의 밸런스를 지니고 있으며 품질이 우수하고, 음용 후 상쾌하고 깨끗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연세대학교 ‘울릉 해양심층수’는 ‘태고의 신비를 간직한 섬, 울릉도’에서 육지로부터 160km 떨어져있는 청정지역 울릉도 해안 ‘태하’ 수심 418m에서 취수한 해양심층수로 체액과 유사한 마그네슘(3):칼슘(1):칼륩(1)의 미네랄 밸런스를 가지고 있어 내 몸의 미네랄 밸런스를 맞추는데 도움을 준다. 또한 연세 울릉해양심층수는 해양심층수 정부 인증 마크를 획득하여 신뢰할 수 있는 물이다. 해양심층수는 온도차에 의해 심해로 가라앉아 바다 표면표층수와 밀도 차이로 뚜렷이 구분되어 외부 오염원으로부터 완전 차단되어 안전한 특징이 있다. 

연세 울릉해양심층수 관계자는 “연세 울릉해양심층수는 우수한 바디감으로 깔끔한 맛과 부드럽고 편안한 목넘김도 강점으로 꼽힌다.”며, “해양심층수는 전세계 오직 5개국에서만 생산 가능하며, 그 중 대한민국의 울릉도에서 취수했기에 더욱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