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판로개척 돕는 솔루션 개발한 벤처기업 ‘메이트코리아’

지난 9일(월), ㈜메이트코리아는 IT 서비스를 통해 온라인 해외 판매(해외 진출)를 희망하는 국내 소상공인과 기업을 위한 솔루션을 개발 중임을 밝혔다. 3년 전 비엣메이트(Vietmate)를 시작으로 현재 베트남 호치민(베트남 비엣메이트), 베트남 하노이, 캄보디아(캄보디아메이트), 인도네시아 메이트(지사 설립 중) 4개의 사무소와 3개의 해외 법인을 운영 중이다. 또한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에서 운영하는 ICT-문화융합센터에 입주했다.
 
아울러 설립 3년 만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표창), 과학기술정보통신부(기술 선정), 보건복지부(베트남 화장품 홍보판매장 최종 운영선정), 중소기업중앙회(회장 표창) 등 각 부처의 표창 및 기술 선정, 사회 기여 부분에서 동시 수상을 한 착한 스타트업이기도 하다.
 
이번에 개발한 B2C 크로스보더 판매 IT 솔루션은 COVID-19로 인해 해외 시장 진출에 더욱 난항을 겪고 있는 국내 기업과 소상공인 Seller들이 글로벌 이커머스 플랫폼에 동시다발적으로 자사의 제품을 홍보 및 판매할 수 있도록 한다. 그 외 자체 CRM을 통하여 대륙별 화장품/식품/패션 소비재 해외 바이어 80만 DB를 중소기업이 직접 유사한 제품을 찾아보고 바이어에게 접촉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한편, 메이트코리아는 대륙별 TOP 글로벌 이커머스와 약 100여 개 중소 글로벌 이커머스 기업과 네트워크를 통해 한국기업이 신속하게 해외 시장에 진입할 수 있도록 최전선에서 전략제휴 및 협상 중에 있다. 메이트코리아는 2021년부터 상대적으로 접근이 어려운 러시아, 중동, 아프리카, 인도 4개 대륙에 국내 기업들이 진출할 수 있도록 하고 한국관 설립을 마무리해 국내 기업들이 한국에서 편하게 해외 판매를 할 수 있도록 기술 개발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신덕화 대표는 "메이트코리아는 단계별 사업전략의(B2B, B2C, IT) 모든 과정은 해외와 국내 간의 단순 업무 협력을 넘어 기술적 제휴도 포함돼있다”라며 “고객사 이들 모두 해외에 쉽게 진출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메이트코리아의 미션”이라고 밝혔다.

그린데일리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