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2020 자원순환축제’ 비대면 개최

세종특별자치시의 캐릭터인 새빛이와 새날이(제공:세종특별자치시)
<세종특별자치시의 캐릭터인 새빛이와 새날이(제공:세종특별자치시)>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9월 6일 자원순환의 날을 기념해 ‘2020 세종시 자원순환축제’를 9월 5일부터 9일간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한다고 31일 밝혔다.

지난해 처음 시작돼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자원순환축제는 폐기물도 소중한 자원이라는 인식을 높이고 생활 속 자원순환 실천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열린다.

올해는 세종YMCA, 세종환경운동연합, 세종YMCA자원순환센터, 마을과복지연구소, 마을기업 에코-루가 공동주최한다.

당초 작년과 같이 세종호수공원에서 기념식 및 각종 체험행사로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 모든 행사를 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하기로 했다.

축제 첫날에는 기념식을 비롯해 청소년 자원순환 이야기대회와 청소년 자원순환패션쇼, 도전 자원순환 가족 골든벨 등 다양한 시민참여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실시간 방송한다.

기념식에서 내빈 인사말은 영상으로 대체되며, 행사참여 사전 신청을 통한 영상제출 심사, SNS를 활용한 실시간 시민참여 등의 방식으로 행사참석 인원이 최소화된다.

또, 종이팩, 양말목, 프라이팬 등 버려지는 자원을 활용한 자원순환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은 사전 신청한 시민들에게 체험키트 3종을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지급한 후 실시한다.

이외에도 이번 축제에서는 자원순환 포스터 온라인 공모, 아이스팩·투명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등 다양한 자원순환 시민참여 캠페인이 9월 13일까지 온라인을 중심으로 전개된다.

이번 축제의 공동위원장을 맡은 임중수 세종YMCA 이사장과 황치환 세종환경운동연합 상임대표는 “올해 자원순환축제는 코로나19 재확산 상황으로 많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새로운 방식으로 진행될 것”이라며 “자원순환을 통한 환경보전의 가치를 공유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많은 시민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