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 신규사업 대상지 선정 공모 진행

충북 브랜드 슬로건(이미지=충북도 제공)
<충북 브랜드 슬로건(이미지=충북도 제공)>

충북도는 영농과정에서 발생하는 수질·토양·생태계 오염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농업환경보전 인식제고와 환경보전형 영농활동 컨설팅·실천을 지원하는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 내년도 신규사업 대상지 선정을 위한 공모절차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농업인, 일반주민 등 20인 이상인 농촌지역 마을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공모 신청은 29일까지이며, 선정된 마을에는 향후 5년간 각종 농업환경 보전활동 이행 등에 필요한 6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올해는 4개 마을이 사업에 참여해 주민대상 농업환경 인식을 위한 각종 교육·컨설팅, 마을별 농업환경 조사·진단 사업시행계획 수립을 추진하고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사업 참여로 친환경농업 기반구축사업과 연계해 도내 친환경농산물 인증면적을 확대 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길윤웅 기자 (dodor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