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시민들을 위해 숲치유 프로그램 운영

전주시, 시민들을 위해 숲치유 프로그램 운영

전주시가 20일부터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마음치유 대책의 일환으로 시민들을 위해 숲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숲치유 프로그램은 방역수칙을 지키며 1회 최대 18명으로 참가인원을 제한한 가운데 건지산과 모악산, 완산공원, 한국도로공사 수목원, 황방산, 남고산, 전주자연생태체험학습원 등에서 편백숲 걷기, 생태 체험, 숲속 명상교실 등 숲해설가와 함께 숲 속을 거닐며 숲 속에서 이야기를 나누는 방식으로진행된다.

전주시 천만그루정원도시과 관계자는 "숲치유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들과 함께 숲 속에서 자연과 삶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답답함과 우울감을 잠시나마 해소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길윤웅 기자 (dodor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