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경고음성이 나오는 쓰레기 단속카메라 설치

울산 북구, 경고음성이 나오는 쓰레기 단속카메라 설치

지난해 쓰레기 무단 투기 감시를 위해 이동식 단속카메라 8대를 운영해 온 울산 북구는 올해 이동식 단속카메라 5대를 추가 설치해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쓰레기 무단투기 감시와 예방애 이동식 카메라가 효과적이었다고 판단한 북구는 이번에 추가로 설치하는 단속카메라에는 무단투기 움직임이 감지되면 센서가 작동돼 'CCTV 녹화중입니다. 쓰레기를 무단투기할 경우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라는 경고음성이 나오고 영상녹화를 시작한다고 설명했다.

북구는 쓰레기 무단투기를 막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다음달에는 고정식 단속카메라 58대 중 화질이 떨어지는 3대를 고화질 카메라로 교체하고, 4대를 추가 설치해 계획이다 .

온라인뉴스팀 (onnews@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