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환경운동연합, "국사산단 조성 중단은 미세먼지를 저감시킬 기회"

충북환경운동연합, "국사산단 조성 중단은 미세먼지를 저감시킬 기회"

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은 "청주 국사일반산업단지 조성 중단은 미세먼지를 저감시킬 절호의 기회"라고 주장했다.

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은 13일 논평을 내고 "청주의 모든 미세먼지가 산업단지에서 배출되는 것은 아니지만 산업단지는 도로이동오염원과 더불어 시 미세먼지의 2대 배출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미세먼지 저감 청주시민 대토론회에서 신규산업단지 개발 중단이 12위(3.5%)를 기록하는 등 시민은 산업단지 조성을 무조건 찬성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국사일반산업단지는 시가 지정·관리권자로 돼 의지만 있으면 언제든 중단시킬 수 있는 산업단지"라며 "시는 이 기회를 꼭 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사산업단지는 흥덕구 옥산면 국사리 일대 95만6229㎡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었지만 2017년 11월 실시계획 승인 고지 후 사업이 추진되지 않았고 시는 업체의 시행자격을 취소했다. 

길윤웅 기자 (dodor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