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카코리아, “궐련형 전자담배 영역 확장, 기존의 방식을 탈피한 형태될 것”

하카코리아, “궐련형 전자담배 영역 확장, 기존의 방식을 탈피한 형태될 것”

국내 전자담배 업체 하카코리아가 궐련형 전자담배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는 기존 액상형 전자담배 외에 확장 된 인프라로 브랜드 가치와 소비자들의 만족감이 상승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하카 코리아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될 궐련형 전자담배는 3년 동안 연구와 개발을 거듭하여, 소비자의 만족감과 안정성을 중심으로 개발되었으며 특히 궐련형 전자담배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블레이드에 초점을 맞춘 형태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기본을 지키면서 기존의 궐련형 전자담배 단점으로 지목되는 블레이드 파손 문제가 주는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는 블레이드를 이용자가 직접 교체할 수 있는 신개념 디바이스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자신에게 맞는 최적화 된 블레이드를 소비자가 선택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며, 풀메탈 디자인을 체택 해 제품의 내구성 및 편의성을 개선한 하카 코리아의 새로운 디바이스는 12월 중 사전 예약을 통해 출시 될 것으로 예상된다.

 온라인뉴스팀 (onnews@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