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신고리 5호기 원자로 APR1400 설치

한수원, 신고리 5호기 원자로 APR1400 설치

한국수력원자력이 울주군 서생면에 건설중인 신고리원전 5호기의 원자로를 설치했다.

이를 위해 한수원은 28일 울주군 서생면 신고리 5·6호기 건설현장에서 건설관계자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고리 5호기 원자로 설치를 기념한 행사를 가졌다.

이번 원자로 설치는 전체 사업공정의 50% 시점에서 주요 구조물공사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으로 기전공사에 착수하는 단계로 전체 건설 기간 중 가장 중요한 이정표로 원자로는 순수 국내 기술로 두산중공업에서 제작한 APR1400으로 UAE에 수출한 원전과 같은노형이다.

APR1400은 앞선 신고리 3·4호기 및 UAE 바라카 원전 등 국내·외 선행원전의 경험,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안전성 증진대책과 최신 인허가 요건이 모두 반영돼 안전성과 경제성이 입증됐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기념식에서 “세계 최고의 원전건설 기술력을 바탕으로 신고리 5호기를 성공적으로 건설할 것”이라면서 “나아가 우리 원전이 해외로 더 힘차게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이 돼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고리 5·6호기는 10월말 기준 종합공정률 51%이며, 이번 5호기 원자로설치 이후 건설시공 및 시운전을 거쳐 5호기가 2023년 3월, 6호기가 2024년 6월 준공을 목표하고 있다.
  박윤지 기자 (yjpark@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