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 코리아 “11월 거래량은 비트코인, 가격상승폭은 실리가 1위”

26일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에 따르면 11월 가장 많이 거래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인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가 11월 1일부터 24일까지 집계한 결과 후오비 코리아에서 거래량이 가장 많은 암호화폐 1위는 비트코인(BTC), 2위 이더리움(ETH), 3위 후오비토큰(HT) 4위 이오스(EOS), 5위 비트코인캐시(BCH) 순이었다.

거래량이 가장 크게 오른 암호화폐는 코르텍스(CTXC)인 것으로 조사됐다. 11월 첫째 주 104위였던 코르텍스는 거래량이 58배 상승하면서 27위로 껑충 뛰었다. 거래량이 13배 상승한 언리미티드IP(UIP)가 90위에서 35위로 뛰어오르며 2위에 올랐고, 12배 상승한 퓨전(FSN)이 3위를 기록했다.

가격이 가장 크게 오른 암호화폐는 조사 기간 137% 오른 실리(SEELE)였다. 같은 기간 82.8% 상승한 퓨전(FSN)이 2위를 차지했으며 코인미트(MEET)가 43.6% 증가하면서 3위에 올랐다.

 김수미 기자 (sum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