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공단, 신나는 환경 방학 진로캠프 참가자 모집

한국환경공단은 2일부터 10일까지 '신나는 환경 방학 진로캠프' 참가자를 모집한다.

신나는 환경방항 진로캠프 포스터. [자료:한국환경공단]
<신나는 환경방항 진로캠프 포스터. [자료:한국환경공단]>

진로캠프는 오는 27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한국잡월드에서 열린다. 초등학교 5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까지 청소년 1명과 학부모 1명만 신청이 가능하다. 추첨으로 50가족, 100명을 선정한다.

환경공단은 청소년이 환경 분야 진로 탐색과 체험을 통해 미래 환경전문가로의 꿈과 끼를 찾을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캠프에서는 '아마존의 눈물', '남극의 눈물' 등을 연출한 김진만 MBC 프로듀서가 환경 다큐멘터리 제작 과정을 들려준다.

환경공단 '대학생 기자단' 중 환경을 전공하고 있는 대학생이 참여해 '나의 선택, 환경전공'을 주제로 환경 전공에 대한 안내, 학업 과정, 진학과 진로에 생각과 경험 등에 대해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한국잡월드의 체험 시설을 찾아 환경 관련 직업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도 갖는다. 잡월드 내 환경공단이 운영하는 '환경기술연구소'에서 대기, 수질, 토양, 소음 관련 실험장비를 이용해 시료채취, 오염원 조사·정화 등 환경연구원 업무를 수행한다. 환경연구원 직업 체험 외 다른 분야의 직업체험도 가능하다. 행사에 참여하는 학부모를 위한 '진로 전문가와 함께하는 생생한 교육 토크'도 마련된다.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이번 캠프가 환경전문가를 꿈꾸는 청소년들이 진로를 설계하는 데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함봉균 정책(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