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中企 말레이시아 시장 진출 지원

한국가스공사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아시아 석유가스 전시회'에서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18일부터 20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60개국 2000여개 기업이 참가하는 동남아시아 최대 규모의 석유·가스 분야 전시회다. 가스공사는 가스감지기·초저온용 밸브 등 국내 중소기업이 생산하는 우수 천연가스 기자재를 홍보·판촉하기 위해 총 14개 업체가 참여하는 동반성장관을 마련했다.

말레이시아는 최근 자국 내 풍부한 자원 매장량을 바탕으로 석유·가스산업을 집중 육성, 우리나라 중소기업이 천연가스 분야에 진출할 만한 가치가 높은 시장으로 평가받고 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국내 중소기업 우수 제품에 대한 신뢰도 향상과 해외 에너지 시장 진출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최재필기자 jpcho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