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엔터테인먼트, 비아이 탈퇴만 언급..마약 의혹은?

사진=비아이 SNS
<사진=비아이 SNS>

YG엔터테인먼트가 소속 그룹 아이콘의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와 관련한 반쪽짜리 공식입장을 밝혀 대중의 질타를 받고 있다.

12일 오후 YG엔터테인먼트 측은 "김한빈의 팀 탈퇴와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비아이가 이번 일로 인한 파장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팀 탈퇴를 바랐으며, YG 측은 그 뜻을 엄중히 받아들였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YG 측은 비아이의 마약 의혹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한편 12일 오전 디스패치는 비아이가 지난 2016년 지인 A씨와 나눈 모바일 메신저 대화 일부를 재구성해 보도했다.

해당 대화에는 비아이가 마약을 구하고 싶다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마약 투약 의혹도 있다고 주장했다.

김수정 기자 (sjkim@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