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호일 이혼 고백 "이혼-사업실패 후 월세 살아"

사진=SBS '불타는 청춘'
<사진=SBS '불타는 청춘'>

'불타는 청춘' 장호일이 이혼 고백을 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멤버들이 블라디보스톡 크루즈 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밤 김광규와 장호일은 맥주 한 잔 마시며 이야기를 나눴다. 김광규는 장호일에게 "자가냐 전세냐"라고 물었다.

이에 장호일은 "월세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김광규는 "지금까지 뭘 한거냐"라고 말했다.

장호일은 "다 말아먹었잖아"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혼 후 사업 실패까지 겹치며 아픔을 겪었다고 고백했다.

그는 이혼 후 친한 동생의 제안으로 기획사를 두 번 했고, 두 번 다 실패했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광규는 "지금 그 사람과는 안 보냐"라고 물었고 장호일은 "자주 보고 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박윤지 기자 (yjpark@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