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고용부, ‘중견기업 일자리드림 페스티벌’ 개최

산업부-고용부, ‘중견기업 일자리드림 페스티벌’ 개최

1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구직자들과 중견기업들의 기회의 장인 ‘중견기업 일자리 드림 페스티벌’이 열린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고용노동부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행사에는 유진기업, AhnLab, 샘표식품, 경동나비엔 등 중견기업 90개사와 청년 취업준비생 4000여명이 참가한다.

참가기업의 평균 매출액은 3436억원, 평균 초임은 3500만원 이상(대졸 신입 기준)이다. 업종은 기계, 전자, 화학 등 제조업부터 서비스, 유통, 소프트웨어 등 비제조업까지 다양하다.

행사는 온라인을 통해 사전에 매칭된 기업과 구직자가 현장에서 심층 면접하는 방식으로 이뤄지고 인공지능(AI) 현장매칭 시스템, 전·현직 재직자와의 일대일 직무 멘토링, AI 자기소개서 컨설팅 등 다양한 채용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된다.

산업부 관계자는 "월드클래스 300, 세계일류상품 선정기업 등 기술형·혁신형 우수기업과 일자리 으뜸기업, 노사문화 우수기업 등 고용·노사문화 우수기업 등 청년층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우수 중견기업이 대거 참가해 530여명의 청년을 신규 채용한다"고 말했다.

이날 개막식에서는 중견기업 일자리 창출 확대를 위해 산업부-노동부-중견기업연합회 간 중견기업·구직자 정보 및 역량 지원 등의 내용이 담긴 협력 양해각서(MOU)도 체결한다.

정진홍 기자 (jjh@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