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음성지역 사회봉사단 발족

한국동서발전은 음성지역 전담 사회봉사단인 햇살愛사회봉사단 발대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한국동서발전은 음성지역 전담 사회봉사단인 햇살愛사회봉사단 발대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한국동서발전은 음성지역 전담 사회봉사단인 '햇살愛사회봉사단' 발대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음성 천연가스 발전사업 시행에 발맞춰 지역사회 일원으로 주어진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과 상생·협력을 위해 봉사단을 발족했다고 소개했다.

햇살愛봉사단 명칭은 음성지역 '햇사레' 브랜드를 활용, '희망을 담은 사랑으로 음성과 동서발전이 함께'라는 뜻과 동서발전의 굳은 의지를 담은 것으로, 자체공모를 통해 선정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햇살愛사회봉사단은 음성지역에 특화된 사회봉사단이라는 데 의의가 있다”며 “지역 요구를 반영,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역맞춤형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서발전은 충북 음성군 음성읍 평곡리 일원에 사업비 약 1조원을 투입, 1000㎿급 천연가스발전소 1기를 설치·운영할 계획이다. 환경영향평가 및 전원개발사업실시계획 승인 등을 거쳐 2022년 7월 착공, 2024년 12월 말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최재필기자 jpcho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