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만 알 감디 에쓰오일 CEO, “새해 성공 DNA 이어가자”

에쓰오일은 12일 서울 우이령길에서 오스만 알 감디 대표와 임직원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트래킹 행사를 가졌다.

오스만 알 감디 에쓰오일 CEO(앞줄 오른쪽 6번째)와 임직원이 12일 서울 우이령길에서 트래킹 행사를 갖고 새해 각오를 다졌다. [자료:에쓰오일]
<오스만 알 감디 에쓰오일 CEO(앞줄 오른쪽 6번째)와 임직원이 12일 서울 우이령길에서 트래킹 행사를 갖고 새해 각오를 다졌다. [자료:에쓰오일]>

알 감디 CEO는 “기업 경영은 산행과 같아서 불리한 여건을 극복하고 올바른 방향으로 전진하려면 상호 협력을 통한 최적의 의사결정과 리스크 최소화가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IMO의 선박유 규제 강화, 4차 산업혁명 기술에 기반한 제조업 경쟁력 강화, 석유화학 제품의 수요 증가와 같은 변화 속에서 기회 요인들을 가려내 에쓰오일의 성공 DNA를 이어가자”고 강조했다.

에쓰오일은 올해 잔사유 고도화와 석유화학 복합시설(RUC/ODC)의 안정적 운영, 석유화학 2단계 프로젝트 진행, 전사적 디지털 전환과 생산성 향상을 통한 경쟁력 제고, 협력의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한 회사와 개인의 성장 등 4대 중점과제 달성을 위해 전사적 노력을 쏟을 방침이다.

에쓰오일은 지난해 완공한 RUC/ODC 프로젝트 이후 회사의 새로운 성장 엔진으로 지속성장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석유화학 2단계 프로젝트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 프로젝트는 스팀 크래커와 올레핀 다운스트림 시설 건설 등에 5조원이 투입될 것으로 예상되며, 2023년 마무리할 예정이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