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결로방지 페인트, 국가공인 친환경 마크 확인해야

겨울철 결로방지 페인트, 국가공인 친환경 마크 확인해야

겨울철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실내 외 온도차도 급격하게 벌어지고 있다. 이 때 주의해야 할 것이 있는데 바로 결로현상이다. 결로는 실내가 실외에 비해 온도가 높을 때 이슬이 맺히는 현상인데, 그 자체로는 문제가 없지만, 이로 인해 벽지와 벽 등에 습기가 차면서 곰팡이가 생길 수 있다.

실내의 곰팡이는 아토피를 유발하고, 기침과 천식 등 기관지 환자들에게도 악영향을 끼친다. 이러한 곰팡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환기를 자주 하는 것이 좋다. 또한 실내 습도가 지나치게 높아지지 않도록 하고 실내 외 온도차도 너무 벌어지지 않게 해야 한다.

하지만 이러한 노력이 쉽지 않다면 결로방지 벽바름제를 시공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최근에는 간편하게 벽에 칠하기만 하면 결로 곰팡이를 방지해 주는 친환경 페인트나 황토페인트 등이 출시돼 누구나 손쉽게 시공할 수 있다.

다만, 주의할 것은 실내에 시공하는 페인트 제품은 친환경 제품인지, 환경부 인증 친환경 마크가 있는 여부를 살펴봐야 한다. 특히, 친환경 제품 마크가 사설단체에서 인증한 것인지 따져보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

실제로, 일부 저가의 친환경 결로방지 페인트에서 유해성분이 기준치를 넘어섰다는 뉴스가 보도되는 등 저렴한 친환경 다기능성 제품은 주의가 필요하다.

겨울철 결로방지 페인트, 국가공인 친환경 마크 확인해야

㈜지한의 ‘쾌유공간’ 결로방지 페인트는 현재 문제가 되고 있는 사설단체의 마크가 아닌, 국가공인 환경부의 친환경 인증을 받았다. 대한생명공학연구소의 임상실험에서 새집증후군, 아토피예방, 알레르기(항염증) 공기반응 억제 효과를 입증하는 R&D 데이터를 보유한 제품이다.

곰팡이 방지 페인트 ‘쾌유공간’은 습도조절 기능이 있어 결로 억제 효과가 좋고, 양질의 항곰팡이 성분이 함유돼 있어 벽지 곰팡이 방지에도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지한 관계자는 “자사의 벽지 페인트 쾌유공간은 어린이 활동공간 적합 자재 표시 제품으로, 프리미엄 항염증, 곰팡이 방지 페인트 용도로 인도네시아와 중국, 필리핀 등에도 수출되고 있다”며 “결로 곰팡이 억제에도 탁월하고, 벽지, 페인트로서 많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주식회사 지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강민선 기자 (mskang@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