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근로복지공단, 의료복지 태양광 사업 추진

한국동서발전은 27일 근로복지공단 본사에서 울산 혁신도시 공공기관 협업하여 '사회적가치실현형 의료복지 태양광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왼쪽 다섯 번째)이 심경우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왼쪽 여섯 번째)과 사회적가치 실현형 태양광 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왼쪽 다섯 번째)이 심경우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왼쪽 여섯 번째)과 사회적가치 실현형 태양광 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은 공공기관 자체 보유 부지를 활용해 태양광 설비를 설치하고, 발생된 이익을 지역사회 소외계층 의료복지 향상에 활용하기 위해 추진됐다.

동서발전은 근로복지공단이 보유한 10개 병원과 연구소 등의 건물 옥상 및 주차장에 최대 7㎿급 태양광설비를 설치하고 근로복지공단에 임대료를 납부한다. 근로복지공단은 임대수익을 지역사회 소외계층 의료복지 서비스 지원 등 공익사업에 활용한다.

조정형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jeni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