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인천석유화학, 1% 행복나눔 기금 5억 2000만원 불우이웃에 전달

SK인천석유화학은 노사가 '기본급 1% 행복나눔 기부'를 통해 조성한 기금 5억 2000만원을 지역사회 불우이웃과 협력사 등에 전달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8일 SK인천석유화학 본관에서 열린 구성원 1% 행복나눔 기부금 전달식 후 최남규 SK인천석유화학 사장(왼쪽 다섯번째부터),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 정명환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 [자료:SK이노베이션]
<8일 SK인천석유화학 본관에서 열린 구성원 1% 행복나눔 기부금 전달식 후 최남규 SK인천석유화학 사장(왼쪽 다섯번째부터),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 정명환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 [자료:SK이노베이션]>

1% 행복나눔 기금은 SK인천석유화학 임직원들이 매달 기본급의 1%를 기부하면 회사가 같은 액수의 기부금을 출연하는 '1대 1 매칭 그랜드' 방식으로 조성되는데, 올해는 약 5억2000만원이 모였다.

임직원이 출연한 기금 2억6000만원은 취약계층 어르신의 인공관절 치료와 홀몸노인을 포함한 저소득층을 위한 '사랑의 집수리' 등 지역 사회공헌 활동의 주요 재원으로 활용된다. 일부는 SK인천석유화학이 2007년부터 후원해온 경로당, 지역아동센터, 장애인재활시설과 함께 베트남 맹그로브 숲 복원 사업에도 사용된다.

나머지 절반에 해당하는 금액은 16개 협력사 직원들의 복지 향상 지원 등에 사용되며, 지난 7월 상생협력 업무 협약식을 통해 전달됐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