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제주발전본부, 아시안 파워 어워드 수상

한국중부발전은 제주LNG복합발전소가 19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리츠칼튼 호텔에서 아시아 경영전문지인 찰튼미디어그룹이 주최한 '아시안 파워 어워드(Asian Power Awards 2018)'에서 올해의 발전소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박재일 한국중부발전 제주발전본부 소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올해의 발전소상을 수상한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했다.
<박재일 한국중부발전 제주발전본부 소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올해의 발전소상을 수상한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했다.>

아시안 파워 어워드는 세계 전력산업의 오스카상이라고 불린다. 매년 각국의 발전회사 및 설비 제작사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2005년부터 전력분야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둔 기업 및 사업에 표창해왔다.

제주LNG복합발전소는 제주도 전력의 약 20%를 공급할 수 있는 발전소로 2018년 6월 30일부터 상업운전을 통해 제주도 에너지 자립에 기여하고 있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앞으로도 청정발전소 운영으로 아름다운 제주를 깨끗하게 지키고 안정적인 전력수급에 버팀목이 되겠다”고 말했다.

조정형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jeni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