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남미 태양광 전시회 '인터솔라 사우스아메리카 2018' 참가

한화큐셀은 오는 28일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개막하는 글로벌 태양광 전시회 '인터솔라 사우스아메리카 2018'에 참가한다고 23일 밝혔다.

인터솔라 사우스아메리카 2018 한화큐셀 부스. [자료:한화큐셀]
<인터솔라 사우스아메리카 2018 한화큐셀 부스. [자료:한화큐셀]>

약 240개 기업이 참가해 사흘 일정으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에서 한화큐셀은 남미 시장 주력 태양광 모델인 '큐파워'(Q.Power)와 '큐피크'(Q.Peak)를 중점적으로 소개한다.

400W의 고출력으로 지난 6월 독일에서 열린 '인터솔라 어워드'에서 태양광 모듈로는 유일하게 상을 받은 '큐피크 듀오'(Q.PEAK DUO) 등도 전시한다.

한화큐셀이 남미에서 열리는 전시회에 참가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전시회를 통해 대형 발전소부터 주택용, 상업용에 이르기까지 현지 태양광 시장에 대한 본격적인 공략에 나서기로 했다.

남성우 한화큐셀 사장은 “남미는 일사량이 풍부하고 일조시간이 길어 태양광 발전의 최적지로 꼽힌다”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글로벌 선도기업으로서 위상을 알리는 동시에 브라질과 칠레를 중심으로 남미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