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중소기업 동반성장협의회 출범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한국수력원자력이 협력 중소기업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소통과 교류에 힘을 쏟는다.

한수원은 3일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정재훈 사장과 협력 중소기업 75개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한수원 동반성장협의회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수원 동반성장협의회는 협력 중소기업 간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과 교류활동을 통해 동반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구성된 협의체다. 기계기술, 계전기술, 일반기술, 해외시장개척 등 4개 분야에 총 75개 협력사가 함께 한다.

협의회는 분야별 운영계획에 따라 정기총회, 간담회, 벤치마킹 등 교류 및 협력활동을 시행해나갈 예정이다. 한수원은 교류활동비 지원 및 한수원 동반성장사업 우선참여 기회제공 등을 통해 협의회 및 회원사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행사에서는 향후 협의회 운영계획에 대해 논의하는 한편 한수원 CEO와 함께하는 간담회를 통해 협력기업 애로사항을 듣는 시간도 가졌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 속에서 원전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원전산업 생태계를 보존, 강화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한수원은 협력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끊임없이 소통하고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종석 산업정책(세종) 전문기자 jsyang@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