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발표, 국내 산업계 온실가스 감축 부담 크게 는다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발표, 국내 산업계 온실가스 감축 부담 크게 는다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수정안 열린 토론회'가 28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렸다.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발표, 국내 산업계 온실가스 감축 부담 크게 는다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발표, 국내 산업계 온실가스 감축 부담 크게 는다

참석자들이 김영훈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의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정부 수정안' 발표를 듣고 있다.

정부는 해외에서 줄이고자 한 온실가스 감축량 대부분을 국내 자체 해결을 하기로 정책 방향을 바꿨다. 2030년 기준 국내 온실가스 감축량은 당초 계획보다 30% 이상 늘어나 산업계 부담이 커졌다.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발표, 국내 산업계 온실가스 감축 부담 크게 는다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발표, 국내 산업계 온실가스 감축 부담 크게 는다

김영훈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이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수정안'을 발표하고 있다.

이동근기자 foto@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