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베트남은행, ‘박사이공 지점’ 등 4개 영업점 동시 개점

 

신한베트남은행, ‘박사이공 지점’ 등 4개 영업점 동시 개점

[그린데일리 = 한진경 기자] 신한베트남은행은  17일 베트남 호치민시에 ‘박사이공 지점’, ‘푸년 지점’, ‘11군 지점’ 3개 지점과 하노이시에 ‘하동 지점’ 1개 지점 등 총 4개 지점을 동시에 개점했다고 밝혔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최근 1년 새 12개 채널을 확장해, 호치민을 중심으로 베트남 남부에 18개, 하노이를 중심으로 베트남 북부에 12개 등 외국계 은행 중 최다인 총 30개 지점망을 보유하게 됐다.

또한 신규 개점 3개 영업점에 베트남 현지인 지점장을 배치해 현지인 지점장을 총 17명까지 확대하는 등 현지화 전략을 성공적으로 이행해 베트남 제1의 외국계 은행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최근 신한베트남은행은 채널 확장과 더불어 신한금융지주 계열사와 '원신한' 연계사업추진, PWM 모델 도입 등 전방위 비지니스 모델 확장을 통해 리테일 거래 비중을 40% 이상으로 끌어올리는 등 현지 영업을 성공적으로 이행 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베트남 주재 대사관, 총영사관, 금융위 및 금감원 관계자 분들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ANZ베트남 리테일 부문 인수와 3년 연속 4개지점 설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었다”며 “신한베트남은행은 외국계 1위 은행을 넘어 현지은행과 대등하게 경쟁할 수 있는 채널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호치민 및 하노이를 중심으로 매년 4-5개의 채널을 추가로 확장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진경 기자 (hjk@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