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일산 연료전지 4단계 사업 완료

한국동서발전이 17일 일산화력본부에서 연료전지 4단계(5.28㎿) 준공 행사를 가졌다. 동서발전은 일산 연료전지 4단계 사업에 지난해 6월부터 올해 3월까지 10개월 간 235억원을 투입했다.

일산 연료전지 4단계 전경.
<일산 연료전지 4단계 전경.>

동서발전은 2009년 1단계(2.4㎿), 2011년 2단계(2.8㎿), 2013년 3단계(2.8㎿) 연료전지 건설에 이어 4단계 준공을 통해 일산화력 내 총 용량 13.28㎿의 대용량 연료전지 발전단지를 조성했다.

발전단지는 연간 약 10만5000㎿h 전기를 생산한다. 수도권지역 2만1000가구에 공급할 수 있는 규모다. 8만톤 이산화탄소 저감효과도 기대된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은 “일산화력 연료전지 운영을 통해 오염 배출원이 거의 없는 친환경 전력과 난방열을 생산할 수 있다”면서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전체 발전량 25%까지 확대해 친환경 에너지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정형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jenie@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