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결혼 시즌 맞이, 결혼식 답례품으로 '학화호도과자' 인기 만점

봄철 결혼 시즌 맞이, 결혼식 답례품으로 '학화호도과자' 인기 만점

봄이 되면서 결혼을 준비하는 예비부부들을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여러가지 준비할 것이 많은 결혼 준비에 빠질 수 없는 것 중 하나가 바로 결혼식 답례품이다.
 
과거부터 우리나라에는 결혼식을 찾은 하객들에게 답례 선물을 전하는 답례품 문화가 존재했다. 일반적으로 결혼식 답례품은 결혼식 후에 회사 동료들과 가까운 친구들, 가족들에게 감사의 인사와 함께 전달하는데, 행사에 참석한 사람들 모두에게 전달하는 경우가 많아 부담스러운 것이 사실이다. 이에 예비부부들은 비용적으로 저렴하면서도 준비하는 사람들의 정성이 들어가 보이는 선물을 선호한다.
 
주는 사람과 받는 사람 모두 부담 없는 선물을 찾고 있다면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학화호도과자' 답례품 세트를 추천한다. 호두과자 속 호두는 오메가3 지방산, 단백질, 칼슘, 비타민 등 각종 영양소가 풍부하게 함유돼 있어 아이들의 영양간식으로도 인기가 높다.
 
천안의 대표 명물로 자리매김한 '원조' 호두과자 브랜드 학화호도과자는 84년의 전통을 자랑한다. 팥의 껍질을 벗겨 만든 흰 앙금을 사용하고 있으며 인공 감미료나 방부제를 전혀 사용하지 않았음에도 순도가 높기 때문에 쉽게 상하지 않아 오래 두고 먹을 수 있다.
 
학화호도과자 답례품 세트는 한 박스에 호두과자 9개가 들어가는 2500원 세트와 호두과자 12개가 들어가는 3500원 세트로 구성되어 있어 가성비 좋은 제품으로 각광받고 있다. 기본 60박스부터 주문 할 수 있으며 10박스 단위로 추가 구매가 가능하다.
 
학화호도과자 천안 구성동 본점 관계자는 "결혼식, 돌잔치, 장례식 등의 행사 후 회사나 모임의 답례품으로 호도과자 세트를 많이 주문하고 있다"며 "최근에는 봄철 결혼식 시즌을 맞아 결혼 답례품 주문이 급격히 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학화호도과자는 천안 구성동 본점과 명동 직영점, 원성동 직영점을 운영하고 있고, 최근에는 강남 직영점을 신규 오픈했다. 그 중 구성동 본점에서는 호두과자 제조공정도 견학할 수 있어, 아이들과 특별한 추억을 쌓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강민선 기자 (mskang@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