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3년 간 배당수준 3.6배 높인다

삼성물산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2017~2019년 3년 동안 배당 수준을 전년의 3.6배 수준으로 높이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삼성물산, 3년 간 배당수준 3.6배 높인다

삼성물산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2017~2019년 배당정책을 결정해 발표했다. 배당 규모는 매년 주당 2000원으로 책정했다. 전년에 주당 550원을 배당했던 것과 비교하면 3.6배 증가했다. 이에 따라 2017년 배당 규모는 작년 908억원보다 3.6배 증가한 3300억원 수준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삼성물산은 이번 결정에 대해 “주주환원 확대를 바라는 주주 기대에 적극 부응하려는 것”이라며 “3개년 배당 규모를 제시해 배당 예측성을 높이려 했다”고 설명했다.

삼성물산은 올해와 내년에도 같은 금액을 지급할 예정이다. 삼성물산은 합병 이후 주가가 부진한 상황에서 이번 배당정책 발표가 주가 흐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했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