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I, 불우이웃에 연탄 1만장 전달

14일 김재신 OCI 사장(맨 앞줄 오른쪽에서 네번째)과 임직원들이 서울시 백사마을에 1만장 연탄나눔과 배달봉사를 한 후 기념촬영했다. [자료:OCI]
<14일 김재신 OCI 사장(맨 앞줄 오른쪽에서 네번째)과 임직원들이 서울시 백사마을에 1만장 연탄나눔과 배달봉사를 한 후 기념촬영했다. [자료:OCI]>

OCI가 서울 백사마을 쪽방촌에 사는 독거노인과 저소득층 가구에 연탄 1만장을 배달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4일 밝혔다. 봉사활동에는 김재신 사장(COO)과 김유신 카본사업본부장, 김기홍 케미칼 사업본부장을 비롯해 임직원 40여명이 참여했다. 이번 행사는 OCI가 소외계층의 서민들이 추위로 고생하는 동절기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도록 돕자는 취지에서 2009년부터 연탄은행과 함께 운영해 온 대표적인 연말 봉사활동이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