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포항지진 지역 주유소 누유점검 나서

SK에너지가 포항 시내 SK주유소 대상으로 누유 방지 검사를 진행하며 추가적인 지진 피해 예방에 나선다.

SK에너지 직원들이 포항 시내 SK주유소를 대상으로 주입·주유배관, 통기관 등 배관 누출 검사를 진행했다. [자료:SK이노베이션]
<SK에너지 직원들이 포항 시내 SK주유소를 대상으로 주입·주유배관, 통기관 등 배관 누출 검사를 진행했다. [자료:SK이노베이션]>

SK에너지는 최근 지진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 시내 36개 SK주유소를 대상으로 배관 누출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6일 밝혔다. 4일부터 시작해 총 10일 간 진행되는 이번 검사는 전문 배관 공사 업체를 통해 진행되며, 이에 소요되는 비용은 전액 SK에너지가 부담한다.

이번 검사를 통해 SK에너지는 휘발유·경유 등 석유제품을 보관하는 유류 탱크와 제품이 최종적으로 출하되는 주유기 사이 유류 통로인 주입·주유배관을 중점적으로 살펴본다. 이 외에도 악취를 빨아들여 배수를 원활하게 하는 통기관 점검을 함께 진행해 향후 제품 누수 예방조치도 병행한다.

SK에너지 관계자는 “지진 피해로 배관 수리가 불가피한 일부 주유소에 경제적인 도움을 주는 동시에 누유로 인한 포항 지역 2차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려는 취지에서 지원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SK에너지 직원들이 포항 시내 SK주유소를 대상으로 주입·주유배관, 통기관 등 배관 누출 검사를 진행했다. [자료:SK이노베이션]
<SK에너지 직원들이 포항 시내 SK주유소를 대상으로 주입·주유배관, 통기관 등 배관 누출 검사를 진행했다. [자료:SK이노베이션]>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