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홍수아, 밝은 표정으로 시구계 전설 인정 "앙 다문 입술 집중" 매력있네!

사진 = MBC '라디오스타'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배우 홍수아가 '라디오스타'에서 털털한 모습을 아낌없이 뽐냈다.

2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시구계 전설이 된 홍수아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돼 시선을 끌었다.

홍수아는 '라디오스타'에서 "2주 정도 연습했는데 다른 분들은 원바운드로 들어가는데 저는 꽂히더라고요"라며 "당시 이슈가 됐던 게 여자 연예인들이 미니스커트에 하이힐 신고 예쁘게 던졌어요"라고 털어놨다.

예쁜 모습을 포기한 뒤 진지하게 시구에 임한 사실을 밝혔다.

이어 '라디오스타' 출연진들은 홍수아의 전설적 시구 모습을 주목했는데, 이때 앙 다문 그의 입술이 부각돼 웃음을 자아냈다.
 최현우 기자 (greendaily_life@etnews.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