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량진역 초역세권 오피스텔 ‘드림스퀘어’ 이달 분양

노량진역 초역세권 오피스텔 ‘드림스퀘어’ 이달 분양

서울시 역세권 중 아파트 매매, 전세, 상가 가격의 최고가를 모두 기록하고 있는 황금라인 9호선 노량진역 초역세권에서 ‘노량진 드림스퀘어’ 오피스텔이 이달 첫 선을 보인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최고 18층, 2개동, 상업시설과 원룸형 오피스텔 총 598실규모의 전용면적 24.13㎡(구 7.3형), 26.05㎡(구 7.8형) 타입의 원룸형으로 구성된다.

일일 25만여 명의 유동인구가 오가는 노량진역 1분 거리에 들어서는 이 오피스텔은 한강 조망이 가능하다는 특장점을 지녔다. 각 세대에서 한강 조망이 가능하며(일부 세대 제외) 안목치수를 적용해 보다 넓은 실사용 면적이 제공된다.

시공은 2017년 시공능력 평가액 1군 건설사인 보미건설이 담당한다. 노른자위 입지의 미래가치를 품은 입지에 들어서는 단지는 한강 조망 오피스텔임에도 불구하고 인근 시세 대비 저렴한 3.3㎡당 1,200만원 대의 합리적인 분양가가 책정돼 향후 프리미엄 형성이 기대된다.

여기에 다양한 호재들이 미래 가치 상승에 따른 향후 프리미엄 형성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는 평가다. 노량진역의 일일 유동인구는 1호선, 9호선 라인 출퇴근 직장인 등 25만여 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단지 주변에는 개발 호재가 진행 중이거나 계획돼 있어 미래가치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노량진수산시장 현대화사업과 노량진 민자역사, 동작구 종합행정타운 건립계획 등의 호재가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노량진 수산물도매시장은 현대화 사업이 1단계는 완료가 되었고 2단계가 진행 중이다. 현대화 사업이 완료되면 아시아 최고, 최대 규모의 수산시장으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되며 수산시장과 여의도를 잇는 380m 길이의 보도 육교 건립도 예정돼 노량진과 여의도 한강지구를 연결할 것으로 보인다.

노량진복합리조트도 들어설 것으로 보인다. 카지노 제외 대형 쇼핑센터와 호텔 컨벤션 사업을 재추진 중으로 여의도 면세점 특허권에 대해 파트너 참여문의를 진행 중이다. 또한 부족한 관광숙박시설 확충을 위해 지상 20층, 310실(예정) 규모의 관광호텔 건립도 개발 중이다.

분양 관계자는 “노량진 학원 및 직장인 수요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는 반면 수요대비 소형 주거시설 공급이 갈급한 실정”이라면서 “노량진 권역은 원룸 및 고시텔의 임대료도 높게 형성되는 모양새여서 홍보관 오픈과 함께 조기 분양 마감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종민 기자 (jongmin1@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