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글로벌 탄소경영 베어러 어워드 수상

한국남동발전은 영국 카본트러스트가 주관하는 글로벌 탄소경영 인증분야 베어러 어워드(Bearers Awards)를 수상했다고 14일 밝혔다.

김학현 남동발전 기술본부장(오른쪽)과 미카엘 레아 카본트러스트사 최고운영책임자.
<김학현 남동발전 기술본부장(오른쪽)과 미카엘 레아 카본트러스트사 최고운영책임자.>

베어러 어워드는 국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설립된 영국의 비영리기관인 카본트러스트에서 글로벌탄소경영인증(CTS), 탄소발자국(Carbon footprint) 등 탄소관련 인증 분야별 뛰어난 성과를 보인 기업과 제품에 수여하는 상이다.

남동발전은 신재생에너지 확대, 발전설비 효율향상, 바이오매스 혼소확대 등 탄소경영체제 고도화를 통해 온실가스 감축에 앞장섰다. 발전용수 사용 모니터링, 중수도설비 설치 확대, 폐수처리수 재활용 등 용수 사용량 절감에 대한 성과 등도 인정받아 수상했다.

김학현 남동발전 기술본부장은 “기후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중소기업과 협력하는 온실가스 감축사업 추진, 바이오연료 개발 확대 등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조정형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jenie@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