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미니스트 선언' 한서희, 마케팅 아닐까? 의혹 급증하자 "난 원래 할 말 다 해"

사진 = 한서희 SNS
<사진 = 한서희 SNS>

가수 연습생 한서희가 페미니스트 마케팅 의혹을 받고 있다.

한서희는 최근 '인스타그램' 라이브 영상을 통해 '페미니스트 마케팅을 이용하고 있다'는 의혹에 정면으로 맞서 시선을 끈 바 있다.

당시 이에 대해 한서희는 "페미니스트 소리하는 게 마케팅이라고 하는데, 원래 성격이 하고 싶은 말 다 해야 되는 성격"이라며 "페미니스트라는 이유로 유명해지길 원하지 않는다"고 털어놨다.

더불어 한서희는 "지금 제가 화제인 걸 이용해 페미니스트인 걸 알리고 싶다"라며 "나로 인해서 많은 분들이 자신이 페미니스트인 걸 당당하게 밝히는 여자가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최현우 기자 (greendaily_life@etnews.co.kr)

 

위방향 화살표